하늘높이의 프로그래밍 이야기

오늘 아침에 각종 포탈에 뜬 “성룡의 4천억 전 재상 사회 환원” 기사를 보았다.

 

그리고 그가 생각하고 있는 자녀 교육관에 감동 받을 수 밖에 없었다.

“아들에게 능력이 있으면 아버지의 돈이 필요하지 않을 것이다. 능력이 없다면 더 더욱 아버지가 모은 재산을 아들이 헛되이 탕진하게 할 수 없다.”

멋있다. 정말 멋있다.

 

나도 몇 년 전부터 만약 내가 언젠가 죽는다면 이라는 생각을 많이 해보게 되는데…

과연 나라면 저렇게 나의 모든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고 갈 수 있을까?

내 평생을 걸어 모은 돈을 … 사회에 환원?

이라는 생각도 해보게 되었다.

그러나 역시 쉽지는 않을 것 같다.

 

워렌버핏 처럼… 빌게이츠 처럼 그리고 성룡처럼…

저렇게 아름답게 세상을 떠날 수 있을까?

 

어쨌든 자식에게 회사를 물려 주려고 혈안이 되어 있는 특정 부자들,

궁지에 몰려서 어쩔 수 없이 기부를 행동,

기부한다고 해 놓고 회사 광고만 하는 기부 행동이 아닌 개인의 가치관이 담긴 기부…

 

아름다운 행동인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.

 

성룡 화이팅!!

Comment +2

티스토리 툴바